[사진제공=EBS1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사진제공=EBS1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하루에도 수십 번 마음이 변하는 문제견이 있다는 소식에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제작진이 출동했다. 도착한 제작진을 맞이하는 건 푸들 모자견. 엄마 깡순(8살, 푸들)이는 애교로, 아들 순길(4살, 푸들)는 짖음으로 제작진을 향해 상반된 환영식을 보여준다. 짖어대는 순길이가 문제인가 싶던 그때, 보호자들이 문제견으로 지목한 건 애교쟁이 깡순?! 예상과는 달리 애교 넘치는 문제견의 등장에 당황하던 찰나, 녀석의 주변에 다른 사람이 다가가자 금세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포착된다. 방금 전까지 애교를 부리던 상대에게도 180도 돌변해 공격성을 보이는 깡순! 다양한 문제견을 만나보았지만 이런 경우는 처음이라며 당황한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이하 ‘세나개’) 제작진. 갈대 같은 녀석의 행동에 제작진 모두 허를 내둘렀다는 후문이다.

다가오는 상대방을 향해 온종일 공격성을 보이는 녀석 때문에 한 지붕 아래 남남처럼 생활 중이라는 보호자들. 각 방은 물론, 녀석의 문제행동으로 식사 시간에도 뜻밖의 ‘거리 두기’까지 실천 중인 상황. 가족들과 깡순이의 행복을 위해서라도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다.

갈대 같은 녀석의 문제행동을 잠재우기 위해 출동한 설 수레이너. 하지만 뜻밖의 난관에 봉착? 설 수레이너도 처음 보는 미스터리한 녀석의 문제행동에 고민에 빠지는데... 고민에 고민을 거듭한 기나긴 추리 끝에 설 수레이너가 발견한 뜻밖의 원인! 오락가락한 녀석의 문제행동에 숨겨진 속사정은 무엇일까?

깡순이를 위한 맞춤 솔루션과 함께 특수한 공격성을 보이는 반려견 보호자들이 집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교육법까지. 유익한 정보가 가득한 <이중犬격! 깡순이가 왜 그럴까> 편은 2021년 1월 8일 금요일 밤 10시 45분 EBS 1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 © 뉴스하이라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